中文版
현재위치:페이지-건강-로인우울증 예방하려면…□ 창 문
 
로인우울증 예방하려면…□ 창 문
 
발포인:김혜숙 발포시간:2022-03-04 클릭:

 

2022-02-16 09:05:37

65세 이후로 몸이 이곳저곳 아프고 소화가 잘 안되며 가슴이 답답하고 손발이 차겁고 저린 증상이 나타난다면 로인우울증이 왔다고 의심할 수 있다.

로인우울증은 뚜렷한 원인이 없이 통증을 호소하는 것이 가장 큰 특징으로서 일반적으로 체중 감소, 수면장애, 소화불량, 변비, 가슴 답답함, 두통, 무기력, 식욕부진, 건강념려증을 겪게 된다. 만약 기억력 저하와 식욕 부진, 통증이 나타난다면 검사를 받아보는 것이 증상을 악화시키는 것을 막고 예방에 도움이 될 수 있다.

몸의 통증으로 나타나는 로인우울증은 우울하다는 감정을 표현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며 속이 더부룩하고 배가 아프며 가슴이 두근거리고 답답함을 느끼거나 변비, 설사 등 증상을 자꾸 보인다면 대표적인 신체 증상이라는 것을 알고 예방하기 위한 관리를 취해야 한다.

해당 질환이 발병되는 리유는 만성적인 생활 스트레스를 비롯해 유전적, 생물학적, 신체질환 등에 의해서 발생할 수 있다. 로인우울증이 오면 신체적, 정신적, 경제적인 부분에서 큰 변화를 겪게 되는데 책임감과 부담스러움, 압박감 등 정신적 혼란스러움이거나 배우자나 주변 친구들의 사망 등으로 인해 죽음에 대한 두려움이 생기면서 증상이 더 심해진다.

한편 생활 스트레스는 로인이 되여서도 누구나 경험을 하는 것인데 스트레스에 대한 대처 능력을 가지고 있거나 사회적인 지지에 따라 발생하지 않고 넘어가는 경우도 있다. 다만 이전에 우울증을 겪었더라면 로인이 되여서도 다시 경험할 확률이 상대적으로 높으므로 평소 정신적 안정을 취해주어야만 한다.

로인우울증이 오면 정신건강의학과 방문을 통해 정확한 진단과 치료를 받아야 하고 인지행동, 정신적, 약물 치료를 받아야 한다. 로인우울증은 비교적 쉽게 치료할 수 있지만 신체 기능 자체가 떨어진 상태이므로 치료나 회복에 있어서 상대적으로 더딜 수도 있기 때문에 일상생활에서 관리를 소홀하게 하지 않고 관리를 통해 노력을 해보아야 한다.

가벼운 운동과 영화, 산책, 기타 사회활동 등이 도움이 될 수 있으며 하루에 30분 이상 규칙적으로 운동을 하는 것이 좋다. 또한 비타민, 미네랄 등이 풍부한 신선한 과일과 야채를 섭취하고 규칙적인 수면 습관을 가지는 것도 도움이 된다. 로인우울증은 심신 안정을 도모하는 것이 중요한 질환이기 때문에 긴장 완화에 도움이 되는 영양제를 섭취하는 것도 좋다.

인쇄 | 창닫기
1600*900화소、IE8.0이상 브라우저를 사용하시기를 바랍니다
저작권소유:연변도서관 Yan Bian library Copyright 저작권소유
주소:길림성 연길시 문화거리 399 호
吉ICP备07003547号-1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5号
근무시간:여름 8시 30-17:00, 겨울 8시 30-30-30